‘깜밥’을 아시나요?

아침부터 아내는 부산을 떱니다. 가만히 보아하니 찰밥 고추장을 담그려는 모양입니다. 찹쌀을 불리고 가마솥에다 밥을 안칩니다. 압력밥솥에다 하면 쉬운 것을 번거롭게 가마솥 아궁이에 군불을 지피네요. 가마솥에 군불을 땔 때 타닥타닥 장작 타는 소리가 듣기 좋고, 따뜻한 온기가 마음을 푸근하게 합니다. 어릴 적 아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