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오늘 뭐 먹지?” 싶을 때 ‘이걸’ 만듭니다

뭐 먹지? 할 때 나는 김밥을 싼다. 한 마디로 먹을 게 없을 때 김밥을 싼다. 제일 쉽기 때문이다. 남들은 손이 많이 가는 음식이라고 하는데 나에게는 제일 간단한 음식이 바로 김밥이다.계란 하나 부치고, 당근채 썰어 볶고, 그 옆에 맛살 살짝 익히고, 시금치 10초만 데쳐 놓고, 깻잎 몇 장 씻어 탁탁 털어놓은 다음, 밥…

기사 더보기